KT, 정보보안 통합관제 ‘기가 시큐어’ 확대 출시

- 방화벽ㆍ안티-디도스ㆍ침입방지시스템 제공

[헤럴드경제=정윤희 기자]KT는 중ㆍ소규모 기업 대상 정보보안 통합관제 서비스인 ‘기가 시큐어(GiGA secure) 보안관제’를 12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기가 시큐어 보안관제’는 KT의 정보보안 전문 인력이 경기도 과천에 있는 사이버 시큐리티 센터(CSC)에서 고객사의 방화벽, 침입방지시스템(IPS) 등 보안솔루션 운영 및 관리를 24시간 대행해주는 서비스다. 

지난해까지 KT가 각각 서비스하던 방화벽, 안티-디도스(Anti-DDOS), IPS 등을 자체 개발한 통합관제 플랫폼으로 통합한 것이다. 

KT 모델이 정보보안 통합관제 서비스 ‘기가 시큐어 보안관제’ 출시를 알리고 있다. [제공=KT]

상품 종류는 라이트(LITE), 프리미엄(PREMIUM) 두 가지다.

라이트는 ▷SMS 장애알림 ▷월간 운용리포트 등 장비운용ㆍ관리서비스를, 프리미엄은 ▷기가시큐어 플랫폼의 위협감지 ▷고객별 이벤트 분석 ▷취약점 진단 ▷회선상태 점검 등을 제공한다.

송재호 KT 통합보안사업단장은 “보안관제는 대규모 네트워크 관제 노하우를 가진 통신사가 가장 잘할 수 있는 사업”이라며 “기가시큐어 플랫폼을 기반으로 보안 위협에 빠르게 대응할 뿐 아니라 CCTV 등 다양한 공격 대상에 대한 통합 관제로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