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광산구공익활동지원센터장에 주경미

[헤럴드경제(광주)=박대성기자] 광주광역시 광산구 공익활동지원센터 제2대 주경미<사진> 센터장이 취임했다.

12일 광산구 공익활동지원센터에 따르면 신임 주 센터장은 지난 26년간 광주지역에서 여성인권운동과 일자리창출 등의 다양한 사회활동을 펼쳐왔다.


주 센터장은 그간 전국여성노동조합광주전남지부장, 광주여성새로일하기지원본부장, 광주시 사회적경제활동지원위원, 한국여성노동자회 교육위원 등을 맡았다.

주 센터장은 올해 광산구 마을공동체 핵심의제 및 마을자원과 연계한 지속가능한 사업 등을 검토하고 있다.

그는 “마을에 뿌리내린 ‘우리’문화를 중심축으로 신뢰와 협동을 통해 마을공동체 자치와 자립이 성장할 수 있도록 혼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parkd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