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진핑, 정의용 접견 “한중 관계 중시…합의사항 잘 이행돼”

[헤럴드경제]시진핑 중국 국가 주석은 12일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을 만나 한중 관계를 중시하고 있음을 강조했다.

시 주석은 이날 오후 5시(현지시간) 베이징 인민대회당 푸젠팅에서 정의용 실장을 접견하면서 “문재인 대통령이 특별히 특사를 중국에 파견해 소통하는 것은 중한 관계에 대한 중시를 보여줬다”면서 “나는 이에 대해 높이 평가한다”고말했다. 이어 “중국도 마찬가지로 중한 관계 발전을 중요시하고 있다”면서 “지난해 문재인 대통령이 중국을 국빈 방문해 성공적인 회담을 했고 연초 전화통화로양자 관계와 한반도 문제 등에 대해 좋은 소통을 유지했다”고 언급했다.
 

12일 오후 중국 베이징(北京) 인민대회당 푸젠팅에서 방북 방미 결과를 설명하기 위해 중국을 방문한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과 악수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시 주석은 또 “현재 양국 정상 간 합의사항들이 잘 이행되고 있고 중한 관계도 개선되는 추세를 유지하고 있다”면서 “양측은 정치적 소통을 강화하고 전략적 상호신뢰를 공고히 하며 예민한 문제를 적절히 처리함으로써 중한 관계를 안정적이고 건강하게 발전하도록 추진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