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브릴·클라우드제트 적용 확대SK C&C‘딥체인지 2.0’속도 낸다

채용 헬퍼, 챗봇 서비스 등 활용
맞춤형 서비스로 시장공략 박차

SK(주) C&C가 인공지능(AI) 솔루션 ‘에이브릴((Aibril)’과 클라우드 서비스 ‘클라우드 제트’(Cloud Z)를 기반으로 한 고객 맞춤형 서비스로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낸다.

13일 SK(주) C&C는 AI, 클라우드 역량을 바탕으로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해 성장 전략 모토인 이른바 ‘딥체인지2.0’를 실현하겠다는 계획을 제시했다.

AI 서비스 ‘에이브릴’은 다양한 산업분야에서 적용을 확대하고 있다.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SK U타워에서 열린 ‘에이브릴 파트너 데이’ 행사에서 SK(주) C&C 관계자가 에이브릴에 대해 소개하고 있다. [제공=SK(주) C&C]

이를 위해 지난달 25일 ‘에이브릴 채용 헬퍼 파일럿 테스트’를 완료했다. 이 솔루션은 기업의 신입사원 채용과정에서 서류전형의 자기소개서 평가 시간을 단축하고 공정성을 확보하기 위한 취지로 개발됐다.

에이브릴과 인사담당자의 평가점수 오차 범위는 15% 이내로, 평가 소요시간도 70분의 1로 단축시켰다.

이외에도 워커힐 호텔에 에이브릴 챗봇 서비스를 제공했고 ▷한국암웨이 ‘인공지능 에이브릴 기반 로봇 서비스’ ▷AIA생명 ‘디지털 건강관리 플랫폼’ ▷고려대의료원 ‘에이브릴 항생제 어드바이저(Aibril Antibiotics Advisor)’ 등을 개발 중이다.

이와함께 클라우드 서비스 ‘클라우드 제트’도 잇따라 고객 유치에 성공하며 사업 확장에 청신호를 보이고 있다.

SK(주) C&C는 2016년 8월 판교에 클라우드 데이터 센터를 오픈한 후 제조, 미디어, 교육, 자동차, 스포츠 등 다양한 산업군에 걸쳐 고객을 유치해왔다. 작년 하반기에 게임사들을 위한 ‘클라우드 제트 올인원 패키지’를 발표하면서 해외 시장에 진출하는 게임회사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다.

최근에는 일본, 필리핀, 홍콩, 대만, 북미, 유럽 등 해외시장에 진출하는 20여개 게임사들을 잇따라 유치했다.

장동현 SK(주) 사장은 “고객 맞춤형 IT서비스를 구현해 온 전문 역량으로 개발, 운영 서비스를 모두 제공할 수 있는 곳이 바로 SK(주) C&C”라며 “디지털 전환의 시대가 SK(주) C&C에게는 큰 성장의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세정 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