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하천 청소도 업그레이드

[헤럴드경제=이진용 기자] 서울 노원구 직원이 물이끼 제거 장비를 몰며 당현천 돌들에 붙어 있는 지저분한 물이끼를 제거하고 있다. 노원구는 봄을 맞이해 12일 당현천에서 ‘하천변 쓰레기 청소 및 풀베기 작업’을 실시했다. 구는 앞으로 중랑천, 당현천, 우이천, 묵동천변에 대한 쓰레기 청소와 풀베기 작업을 실시할 계획이다. 
[사진제공=노원구]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