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비겁한 선거연대 하지 않을 것”

[헤럴드경제=박병국 기자]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13일 “우리는 비겁한 선거연대를 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바른미래당과의 연대가능성을 염두해 둔 말이다.

홍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대선도 총선도 지선도 우리의 힘으로 치루었고 정책 노선이 다른 타당과의 비겁한 선거연대를 해 국민들에게 혼란을 준일이 단 한번도 없었다”며 이같이 말했다. 또 “1996년 2월, 신한국당을 창당한 이래 22년 동안 한나라, 새누리, 자유한국당으로 당명이 바뀌었지만 우리는 단 한번도 타당과 선거연대로 각종 선거에 임한적이 없다”고 강조했다.

[사진=연합뉴스]

홍 대표는 “오늘 부터 본격적인 공천심사에 들어간다”며 “맑은 공천으로 조속한 시일내에 우리당 후보자를 확정하여 좌파폭주를 막고 자유 대한민국을 지키는 6.13 지방 선거에서 반드시 승리 하도록 하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