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5년 만에 신축된 ‘순천상의회관’ 준공

[헤럴드경제(순천)=박대성 기자] 전남 순천상공회의소 신축 이전식이 12일 순천시 장천동 청사에서 열렸다.

이날 준공식에는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과 조충훈 시장, 임종기 시의회 의장, 박진성 순천대 총장, 임진정 세무서장과 역대 상의회장을 비롯한 기업인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사진=순천시 장천동에 신축된 순천상공회의소 회관. 박대성 기자/[email protected]]

김종욱 순천상의 회장은 기념사에서 “45년 만에 신축된 상의 회관을 시민에게도 개방해 지역경제와 문화가 상호교류하고 공생번영하는 커뮤니케이터 역할에 충실하겠다”고 밝혔다.

새 청사는 순천시청 옆 2171㎡(658평) 부지에 연면적 2505㎡, 지상 6층 규모로 지어졌으며 중앙시장 골목에 있었던 KB국민은행이 입주했고, 추후 전남녹색에너지연구원과 중소기업진흥공단 입주가 예정돼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