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t 트럭이 통행료 내던 1t 화물차 추돌…트럭 운전자 사망

[헤럴드경제=이슈섹션] 13일 오전 6시 35분께 광주 남구 송하동 순환도로 요금소에서 김모(53)씨가 몰던 5t 트럭이 통행료를 내기 위해 멈춰 서 있던 1t 화물차를 들이받은 뒤 근처 화단으로 돌진했다.

사고 충격으로 5t 트럭 운전자 김씨가 심하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사진=연합뉴스CG]

1t 화물차 기사는 타박상 등 가벼운 상처를 입었고, 요금소 직원이나 시설물에 대한 추가 피해는 없었다.

경찰은 졸음운전 등 사고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