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F 바네사브루노아떼, 시그니처 샌들 주문제작 이벤트

- ‘오픈토 슬리퍼’ 한정판 제작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LF가 전개하는 파리 감성의 여성복 브랜드 ‘바네사브루노아떼(vanessabruno athe)’는 본격적인 봄 시즌을 맞아 브랜드 시그니처 샌들을 주문제작 및 판매하는 ‘아떼 아뜰리에’ 이벤트를 26일까지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아떼 아뜰리에 이벤트는 바네사브루노아떼의 시그니처 신발인 ‘오픈토 슬리퍼’를 LF몰을 통해 주문제작 하는 행사로 2주 동안에만 봄을 닮은 다채로운 색상의 한정판 샌들을 특별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는 기회다. 고객 주문과 동시에 제작되는 구조로 진행되며 주문일로부터 배송까지 약 2주의 기간이 소요된다. 

LF 바네사브루노아떼 ‘오픈토 슬리퍼’

이번 이벤트는 생산자로서는 정확한 수요 예측을 통해 불필요한 재고 관리비용을 절감하고 소비자는 재고 비용이 제거된 가격으로 차별화된 한정판 제품 구매가 가능해 생산자와 소비자 효익을 동시에 높일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이벤트를 통해 선보이는 ‘오픈토 슬리퍼’는 지난해 완판을 기록한 브랜드의 시그니처 샌들을 프리미엄 소재와 트렌디한 색상으로 한 층 업그레이드한 제품으로 최신 유행하는 편안한 슬리퍼 디자인을 적용해 꾸민 듯 안 꾸민 듯한 자연스러운 멋을 연출할 수 있다. 부드러운 가죽 스웨이드부터 데님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소재를 적용해 트렌디한 감성을 담았으며 간결한 라인의 뒷굽에 나뭇결 무늬의 목굽을 적용해 고급스러운 멋을 더했다.

한편 바네사브루노아떼의 오픈토 슬리퍼 주문제작 아떼 아뜰리에 이벤트는 LF가 운영하는 공식 온라인 쇼핑몰 LF몰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