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레이첨단소재, 자매부대에 발전기금 전달

[헤럴드경제=조문술 기자] 도레이첨단소재(대표이사 회장 이영관)는 14일 자매결연부대인 육군 제5포병여단에 발전기금을 전달하고, 장병들을 격려했다고 밝혔다.

이날 이승훈 인사지원본부장을 비롯한 임직원들과 정광호 여단장 및 주요 참모들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기금 전달식을 갖고, 상호발전을 위한 유대를 다졌다. 

육군 제5포병여단 정광호 여단장에게 도레이첨단소재 이승훈 인사지원본부장이 발전기금을 전달하고 있다.

이 본부장은 “기업이 안정된 경영활동을 할 수 있는 것은 국가안보를 위해 헌신하는 장병들의 노고가 있기 때문”이라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에 정 여단장은 “지속적인 관심과 활발한 교류활동에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군의 소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도레이첨단소재는 2012년 자매부대와 결연을 맺은 이후 매년 모범부사관 부부 초청행사, 임직원 자녀 병영체험, 발전기금 전달 등 다양한 민군 교류활동을 펼치고 있다.

freiheit@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