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소비자물가 오름세 둔화, 예상치 부합

미국의 2월 소비자물가지수(CPI)가 전월 대비 0.2% 상승하면서 월가 예상치와 부합했다.

연방 노동부는 13일 지난달 소비자물가지수(CPI)가 전년동기 대비 2.2%, 전월 대비 0.2% 상승했다고 밝혔다. 가격 변동이 심한 식품과 에너지를 뺀 근원 CPI도 0.2% (전년동기 대비 1.8%↑)상승하며 전문가 예상치와 부합했다.

블룸버그통신은 미국 물가가 급격하 상승 없이 연준의 연간 목표치인 2%를 향해 가고 있다며 물가 상승률이 안정됐다는 것은 연준이 공식적으로 예고한 대로 미국이 올해 3차례 금리를 올릴 가능성이 높아지는 것이라고 풀이했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