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외버스서 음란행위 후 도주…경찰 50대 남성 추적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시외버스 안에서 한 남성이 음란행위를 하고 달아나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3일 청주 청원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40분께 청원구 북부시외버스 터미널 앞 도로에 정차 중이던 시외버스 안에서 50대 남성이 음란행위를 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사진=123rf]

신고한 여학생은 “한 남자가 하의를 벗은 뒤 음란행위를 한 뒤 버스에서 내려 달아났다”고 말했다.

경찰은 버스 블랙박스와 주변 폐쇄회로(CC)TV를 확보, 달아난 남성을 쫓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