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강화군, 57억 들여 16.5km 인도 조성

[헤럴드경제(인천)=이홍석 기자] 인천광역시 강화군은 올해 57억원을 들여 총 19개소 16.5km 규모의 인도를 조성한다고 14일 밝혔다.

강화군은 올해 선행리 충렬사길 등 7개소 7.9km에 34억원을 투입해 인도 조성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또 12개소 8.6km에 23억원을 들여 추가 사업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군은 지난해까지 42개소에 90억원을 투입해 인도 26km를 조성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