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 ‘오미로제 스파클링 와인’ 평창 패럴림픽 건배주 선정

[헤럴드경제(문경)=김병진 기자]경북 문경에서 생산되는 오미자 와인 ‘오미로제 스파클링 와인’이 2018년 평창 패럴림픽 건배주로 선정됐다.

문경오미자로 생산된 주류는 그 맛과 향, 빛깔의 우수성을 이미 수 년 전부터 인정받고 있다. 


2012년 APEC 교육장관 회의에 오미자 와인 ‘오감만족’이 공식 만찬주로 선정된데 이어 같은 해 서울 세계 핵안보 정상회의에 오미로제 스파클링 와인이 공식 만찬주로 제공됐다.

문경오미자는 2006년 문경오미자 산업특구 지정을 기점으로 가공상품 개발과 학술적 연구, 활용방법 개발 교육, 국내외 홍보 등 다방면으로 국내외에 알려지고 있다.

문경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각종 국제행사 시 문경오미자의 계속되는 활용을 통해 문경오미자 세계화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kbj7653@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