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광화문 사옥 매각 절차 진행 중”

[헤럴드경제=증권팀] 아시아나항공은 15일 ‘광화문 사옥 매각 추진 보도’에 대한 조회공시 답변으로 “광화문 사옥 소유주인 금호사옥㈜이 지난 3월 2일 외국계 자산운용사와 사옥 부동산 매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현장실사 등의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고 공시했다.

이어 “현재까지 구체적인 매각금액 및 거래방법 등은 확정된 사실이 없다”고 밝혔다.

park@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