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살’ 홈플러스, ‘한 달 내내 생일파티’ 쇼핑행사 총력

- 마트ㆍ쇼핑몰ㆍ익스프레스ㆍ온라인 동시진행
- 대용량 기획, 연중 최대 할인…균일가전도 마련

[헤럴드경제=박세환 기자] 홈플러스가 창립 21주년 기념 쇼핑행사에 한달 내내 진행해 관심을 모은다.

홈플러스는 창립 21주년을 맞아 진행중인 ‘한 달 내내 생일파티’ 쇼핑 행사를 오는 28일까지 전국 홈플러스와 쇼핑몰, 익스프레스, 온라인에서 동시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신선식품을 비롯해 홈플러스 단독 상품, 대용량 기획상품, 가성비 상품 등을 추가 마련하는 등 남은 2주간 막바지 총력전으로 고객 잡기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사진설명=홈플러스가 창립 21주년 기념 쇼핑행사인 ’한 달 내내 생일파티‘를 진행 중이다.]

지난 1일부터 시작된 홈플러스 창립 기념 쇼핑행사는 매주 다양한 인기 먹거리, 가성비 상품 등을 선보이며 인기몰이 중이다. 지난 13일까지 약 2주간 누적방문객수만 1000만명에 육박했다. 이 기간 고객들의 쇼핑 객단가는 전년 동기 대비 3% 이상 증가했다. 특히 신선식품을 구매하는 객단가가 눈에 띄게 늘었다. 행사 시작과 함께 시행한 ‘신선 품질 혁신 제도’가 적중한 셈이다.

홈플러스는 우선 신선식품을 비롯해 가공ㆍ생활용품 등 전 카테고리에 걸쳐 놀라운 가격과 뛰어난 품질의 상품들을 한데 모았다. 이번에 선보이는 ‘서프라이즈 21’은 홈플러스가 가장 집중하고 있는 ‘신선식품’을 비롯해 홈플러스 단독 혹은 대형마트 최저가로 마련한 ‘가성비 상품’을 중심으로 구성했다는 게 특징이다.

행사 3주차(3월15~21일) 동안 창립기념 대용량으로 기획해 마련한 딸기와 구운 아몬드, 호두 등을 저렴한 가격에선보인다. 또 농협 안심한우 등을 행사카드(신한, KB국민, 삼성) 결제 시 100g당 각 5000원대로 구매할 수 있다.

아울러 ‘보쉬 리튬이온 3.6V 스크류드라이버’와 ‘CAS 체지방 체중계’, ‘파인애플 캔 2종’ 등을 전 점 7000개 한정으로 마련해 연중 최대 할인가로 선보일 예정이다.

치솟는 물가에 장바구니 물가 부담을 느끼는 고객들을 위한 기획전, 균일가전도 함께 진행된다.

이창수 홈플러스 프로모션팀장은 “대형마트는 우리의 삶과 가장 밀접한 곳 인만큼 단순히 물건을 팔기만 하는 행사가 아닌, 고객들의 건강한 저녁 밥상을 책임진다는 마음으로 이번 창립행사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홈플러스만의 상품 경쟁력으로 고객이 가장 신뢰하고 선호하는 대형마트로 거듭날 것”이라고 했다.

greg@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