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 주공2 재건축 분양가 3.3㎡당 2955만원대로 결정

[헤럴드경제=이슈섹션] 과천에서 올 들어 두 번째로 분양되는 과천 주공 2단지의 재건축 분양가가 3.3㎡당 2천900만원대로 결정됐다.

15일 업계에 따르면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과천 주공 2단지 재건축 아파트인‘과천 위버필드’의 분양가를 3.3㎡당 평균 2천955만원에 분양보증 승인을 했다.

이는 과천시에서 분양된 아파트 중 역대 최고가이자 지난달 분양된 과천 주공 7-1단지 재건축 ‘과천 센트럴 푸르지오써밋’의 분양가와 같은 것이다.

과천 주공아파트 전경. [사진=연합뉴스]

종전까지는 지난 2016년 5월 분양된 ‘래미안 센트럴스위트’(과천 주공 7-2단지 재건축)로 3.3㎡당 분양가가 평균 2천678만원이었으나, 이번에 분양하는 과천 주공 2단지는 이 금액대비 10% 가량 높은 것이다.

분양 관계자는 “3.3㎡당 평균 분양가는 전체 평형 평균 2천955만원”이라며 “평형과 층별 분양가는 입주자 모집 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SK건설·롯데건설 컨소시엄이 과천시 원문동 2번지·별양동 8번지 일대에 과천 주공 2단지를 재건축한 ‘과천 위버필드’는 지하 3층∼지상 35층, 21개 동, 전용면적35∼111㎡ 총 2천128가구로 조성되며, 이 중 514가구가 일반 분양된다.

도보권에 문원초, 과천문원중, 과천중앙고가 있으며, 정부과천청사, 이마트 과천점, 중심상업지구, 과천시민회관 등의 편의시설을 모두 도보로 이용할 수 있다.

지하철 4호선 정부과천청사역 및 과천대로와 과천IC가 인접해 사당과 강남으로 이동이 수월하다.

SK건설·롯데건설 컨소시엄은 16일입주자 모집공고를 내는 동시에 모델하우스를 오픈할 예정이다.

이달 21일 특별공급 신청을 받은 뒤 22일과 23일 각각 1순위 당해 지역, 기타 지역의 청약 접수를 받는다. 당첨자 발표는 30일에 한다.

과천시에서는 앞으로도 주공 6단지, 주공 12단지, 주공 1단지 등이 줄줄이 분양될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