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에스엠ㆍ키이스트 M&A 미공개정보 이용 주식거래 여부 조사

[헤럴드경제] 금융감독원이 에스엠의 키이스트경영권 인수와 관련, 미공개정보를 이용한 주식 거래가 있었는지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15일 금융당국에 따르면 금융감독원은 지난 14일 에스엠이 키이스트 경영권을 인수한다고 공시하기 전후 주가 급등락과 관련해 미공개정보 이용 가능성을 조사 중이다.

전날 에스엠은 전날 장 시작 직전 경영권을 확보하기 위해 키이스트 주식 1945만 571주(25.12%)를 500억원에 취득하기로 했다고 공시했다.

이날 키이스트의 주가는 에스엠의 경영권 인수 공시 전 급등했다가 공시 후 오히려 하락해 사전 정보 유출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는 상황이다. 당시 키이스트 주가는 순간적으로 3175원까지 치솟았다가 급락하며 2710원으로 마감했다.

금감원은 해당 시간의 거래가 불특정 다수에 의한 것인지, 아니면 내부자 등 특정인에 의한 것인지 거래 계좌를 살펴볼 계획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