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천리자전거, 온·오프라인 연계 온라인 쇼핑몰 오픈

[헤럴드경제=김진원 기자]자전거 전문 기업 삼천리자전거가 업계 최초로 온라인에서 자전거를 구매하면 삼천리자전거 대리점주가 직접 제품을 배달해주는 O2O(온·오프라인 연계) 서비스를 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삼천리자전거는 공식 온라인 쇼핑몰 ‘삼바몰’을 열고 O2O 서비스를 제공한다.


삼바몰에서 자전거를 사면 자전거 전문가가 수령지로 직접 배달하거나 고객이 원하는 날짜에 지정한 대리점에서 제품을 찾을 수 있다.

삼천리자전거는 온라인으로 자전거를 살 때 직접 조립해야 하는 불편을 덜고 운송 과정에서 제품 손상도 최소화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삼천리자전거 관계자는 ”O2O 서비스는 본사와 대리점 간 협업 시스템이다“며 ”고객을 만족하게 하고 협력사와 본사도 윈윈하는 전략이다“라고 말했다.

jin1@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