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김진영 사외이사ㆍ서경배 사내이사 선임

- 정기주주총회서 선임안 통과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아모레퍼시픽은 정기주주총회에서 김진영 사외이사와 서경배 사내이사 선임안을 통과시켰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아모레퍼시픽그룹과 아모레퍼시픽은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에 위치한 아모레퍼시픽 본사 대강당에서 제59기 정기 주주총회와 제12기 정기 주주총회를 각각 개최했다.

아모레퍼시픽 정기 주주총회 모습 [제공=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제59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감사보고, 영업보고, 부의안건들을 승인했다. 현금배당은 보통주 360원, 1우선주 365원으로 확정했다. 또 사외이사 및 감사위원회 감사위원으로 최정일 세종연구소 이사를 재선임했으며 서경배 회장을 사내이사로 재선임하는 안건도 승인했다.

아모레퍼시픽도 제12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감사보고, 영업보고, 부의안건들을 승인했다. 현금배당은 보통주 1280원, 우선주 1285원으로 확정했다. 아모레퍼시픽은 이번 주주총회를 통해 김진영 연세의료원 세브란스병원 창의센터장을 사외이사 겸 감사위원회 감사위원으로 선임했다. 또 서경배 회장의 사내이사 재선임을 승인하고 안세홍 사장을 사내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한편 앞서 김진영 연세의료원 세브란스병원 창의센터장을 사외이사로 추천하는 과정에서 사외이사의 독립성이 훼손된다는 이유로 대신경제연구소와 좋은기업지배연구소에서 반대 의견을 권고한 바 있다. 김 센터장은 지난해 4월부터 12월까지 아모레퍼시픽 자문용역 계약을 맺었고 월 500만원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