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랩, 지능형 보안솔루션으로 아태지역 공략 강화

안랩 해외사업팀 최봉균 대리가 ‘대만 사이버 시큐리티 서밋 2018’에서 지능형 위협 공격 양상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제공=안랩]

[헤럴드경제=정윤희 기자]안랩이 아시아태평양지역 보안 세미나에 잇따라 참가하며 시장 확대에 적극 나서고 있다.

안랩은 지난 13~15일 대만에서 열린 보안 세미나 ‘대만 사이버 시큐리티 서밋 2018’에 참가했다고 16일 밝혔다.

안랩은 이 행사에서 대만 정부기관, 금융기관, 기업 등의 관계자 2000여명을 대상으로 랜섬웨어, APT 등 지능형 위협 공격 양상을 발표했다. 또, 이에 대한 대응 방안으로 지능형 위협 대응 솔루션 ‘안랩 MDS(Malware Defense System)’의 특장점과 위협대응 사례 등을 소개했다.

지난 10일 태국에서 열린 ‘차세대 멀웨어 프리벤션 테크놀로지’ 행사에 참가해 보안 세미나를 개최하고 ‘안랩 MDS’ 제품 시연 등을 진행키도 했다.

‘안랩 MDS’는 악성코드의 유입과 공격 흐름에 따른 가시성을 제공해 실효성 있는 대응이 가능한 `지능형 보안 위협 대응 솔루션이다.

안정보 안랩 글로벌사업본부장은 “올해 아태지역의 신규 고객 확보를 위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진행하며 시장 공략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yuni@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