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석용 LG생건 부회장 “제조ㆍR&D 역량 혁신…亞대표 기업으로”

- LG생활건강 정기 주주총회 개최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LG생활건강은 서울 종로구 LG광화문빌딩에서 제17기 정기주주총회를 개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정기주주총회에서는 ▷2017년 재무제표 및 연결재무제표 승인 ▷이사 선임 ▷이사 보수한도 승인 등 총 3개의 의안을 원안대로 의결했다.

LG생활건강은 2017년 매출 6조2705억원, 영업이익 9303억원을 기록해 전년대비 각각 2.9%, 5.6% 증가하며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한 바 있다.

<사진> LG생활건강 정기주주총회 이미지

배당금은 보통주 1주당 9000원, 우선주 1주당 9050원의 현금배당을 의결했고 이사 선임에서는 서중식 LG화학 상무를 기타비상무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또 이사보수 한도는 지난해와 동일한 60억원을 승인했다.

차석용 LG생활건강 부회장은 이날 “지난해 어려운 사업 환경에도 ‘후’, ‘숨’과 같은 차별화된 럭셔리 화장품 사업과 중국 현지 사업 육성을 통해 탁월한 성과를 이뤄냈다”며 “올해도 힘든 한 해가 될 것으로 예상되지만 내진설계를 더욱 강화하고 예상되는 사업 리스크의 선제적 대응과 제조ㆍR&D 역량 혁신 등을 추진하여 아시아 대표기업으로 발돋움 하겠다”고 말했다.

choigo@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