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ㆍ앱 다운로드 NO”…SKT, 7만원 폴더폰 출시

- 수험생 또는 부모님에게 안성맞춤

[헤럴드경제=정윤희 기자]SK텔레콤이 휴대전화의 기본 기능만 추려 담은 ‘LG폴더’를 16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LG폴더’는 전화와 문자 등 기본 기능만 원하는 수험생 또는 부모에게 안성맞춤이다. 애플리케이션(앱) 다운로드를 차단, 게임이나 카카오톡 이용도 불가능하다. 

SK텔레콤이 출시한 ‘LG폴더’ [제공=SK텔레콤]

단, 필요할 경우 인터넷은 할 수 있다. 비밀번호를 설정하는 ‘데이터 안심 잠금’ 기능을 통해 꼭 필요한 경우에만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출고가는 22만원으로, 모든 요금제에서 공시지원금 15만원을 받아 7만원에 구매할 수 있다.

‘LG폴더’는 아날로그 감성을 살린 폴더형 디자인을 채택했고, 데이터 과금 없이 무료로 사용 가능한 FM 라디오 기능도 기본 탑재했다. 무게는 130g이며, 엠보싱 키패드, 착탈식 배터리(1470mAh)와 3.5mm 이어폰 단자를 적용했다. 색상은 블랙, 핑크골드 2종이다.

yuni@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