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16일부터 경력사원 상시 채용

- 친환경ㆍ자율주행ㆍ커넥티드카 등 미래 혁신 분야 경쟁력 강화에 중점

[헤럴드경제=이정환 기자]현대자동차가 16일부터 2018년 경력사원 상시 채용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고 밝혔다.

최근 현대차는 급변하는 자동차산업 환경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친환경ㆍ자율주행ㆍ커넥티드카 등 선행기술과 글로벌 고급차 및 고성능차 분야 등 미래혁신 사업의 경쟁력 강화에 집중하고 있다.

이를 위해 현대차는 올해부터 ▷자율주행ㆍ커넥티드 카 등 선행기술 및 소프트웨어 관련 분야 ▷친환경 에너지 시스템 분야 ▷고급차 브랜드 마케팅 및 전략 분야를 중심으로 전문성을 갖춘 경력사원을 연중 상시로 선발할 예정이다.

지원접수는 현대차 채용 홈페이지(recruit.hyundai.com)를 통해 진행되며, 4년제 정규대학 이상 졸업자로 지원분야 관련 전문경력을 보유하고 있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채용 과정은 서류전형, 면접전형, 신체검사 순으로 진행되며, 최종 합격자는 개별 통보를 통해 안내될 예정이다.

또한 기술 경쟁력 강화를 위해 이 외의 다양한 연구개발 분야에서도 3월 말부터 신입 박사 채용을 진행할 계획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글로벌 자동차산업의 패러다임이 변화되는 시점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새로운 시각과 다양성을 불어넣어 줄 수 있는 이종 산업의 인재들을 적극 영입할 계획”이라며 “올해부터 미래 혁신 기술 분야에서 상시채용을 본격적으로 진행하는 만큼 우수인재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바란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