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무원 피습 제압..정찬민 용인시장 용감한 시민상 수여

[헤럴드경제(용인)=박정규 기자]용인시는 지난 6일 기흥구의 한 주민센터에서 공무원에게 흉기를 휘두른 범인을 제압하고 공무원을 구조한 김주경 47)시에게 용감한 시민상을 수여했다고 16일 밝혔다.

임대주택 지원을 신청하려고 사건 당일 구갈동 주민센터를 방문했던 김씨는 정신장애 3급인 범인이 복지담당 공무원 A씨(34·여)에게 흉기를 휘두르자 위험을 무릅쓰고 범인을 제압해 A씨가 더 이상의 피해를 입지 않도록 구조했다.

정찬민 용인시장이 집무실에서 용감한시민상을 받은 김주경씨를 만나 격려했다.[사진제공=용인시]

김씨는 또 주위 공무원들과 함께 피습을 당한 A씨를 인근 병원으로 긴급 후송하는 데도 결정적 역할을 했다.

시각장애 6급으로 한쪽 눈이 불편한 김씨는 장애인 축구교실에서 활동하며 체력을 다져 이날 범인을 가볍게 제압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씨는“누구나 그 자리에 있었다면 나처럼 했을 것인데 상을 받게 되어 오히려 부끄럽다”며“피습으로 인해 고통을 겪고 있을 공무원이 하루빨리 회복되길 바란다”고 했다.

정찬민 시장은 “위기에 처한 사람을 살리기 위해 위험을 무릅쓰고 나선 용감한 행동이 많은 시민들에게 감동을 주고 있다”며 김씨를 격려했다.

fob140@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