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지효 만난 母벤저스…충격 습관 한장면에 ‘경악’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배우 송지효가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하고 있는 母벤저스를 만나 “100점 만점” 며느릿감으로 등극했다.

오는 18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를 찾은 송지효를 두고 모벤져스의 역대급 침 튀는 전쟁이 펼쳐진다.

송지효는 “제가 살림을 잘하거든요”라며 1등 신붓감 면모를 과감없이 드러내자 김건모·박수홍·토니안·김종국 어머니들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18일 방송을 앞둔 SBS ‘미운 우리 새끼’ 예고편 캡처.

급기야 어머니들은 시어머니로서 자신의 장점을 어필하며 불꽃 튀는 설전을 펼쳤다. 그러던 중 김종국 어머니는 “지효는 원래 내 며느리였다”고 폭탄 발언까지 서슴지 않았다. 자식자랑 배틀에 명성이 자자한(?) MC들도 나설수 없었을 정도였다고.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송지효의 충격적인 습관이 폭로되자 스튜디오에 일순 정적(?)이 감돌았다는 후문이다. 하지만 어머니들은 그래도 “100점 만점! ”며느릿감이라며 송지효를 향한 무한 애정과 신뢰를 보여 MC 신동엽과 서장훈을 폭소케 했다.

한편 18일 방송되는 ‘미우새’는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 폐막식 중계로 인해 평소보다 1시간 가량 지연돼 오후 10시부터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