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망울이 보고싶은 ‘봄비’…내일 비, 대부분 밤에 그쳐

[헤럴드경제]월요일인 19일은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다가 오전에 북서쪽부터 차차 그치기 시작해 밤에 대부분 지역에서 그치겠다.

18일 밤부터 19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경상도·제주도 20∼60㎜, 전라도 10∼40㎜, 중부지방 5∼10㎜이다. 아침 최저 기온은 3∼11도, 낮 최고 기온은 7∼15도로 전날과 비슷하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비의 영향으로 대부분 지역에서 대기확산이 원활할 것이라고 국립환경과학원은 내다봤다.

남해안과 동해안, 제주도에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에 신경 써야 한다. 대부분 해상에서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있겠다. 서해 상과 남해 상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2.0m, 남해·동해 앞바다 0.5∼4.0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 0.5∼3.0m, 남해·동해 1.0∼5.0m로 그리 높지 않겠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