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지하철 10개 역사 폭파하겠다” 협박문자 접수…경찰 수사

[헤럴드경제]18일 오전 9시 34분쯤 서울 지하철역을 폭파하겠다는 내용의 협박 문자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교통공사 등에 따르면 “서울시 소재 지하철 10개 역사를 폭파하겠다”는 내용의 문자 메시지가 112상황실에 접수됐다.

이에 따라 공사 측은 서울 시내 모든 역사에 순찰 근무를 강화한 상태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