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KBO리그 7년 연속 공식 후원

[헤럴드경제=이정환 기자]기아차가 국내 최고 인기 스포츠인 KBO리그를 7년 연속 후원한다.

기아자동차는 19일 국내영업본부 사옥(서울 압구정동 소재)에서 정운찬 한국야구위원회(이하 KBO) 총재, 권혁호 국내영업본부장(부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자동차 부문 공식 후원’ 조인식을 가졌다고 19일 밝혔다.

정운찬 한국야구위원회(KBO) 총재<오른쪽>와 권혁호 국내영업본부장(부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기아차는 지난 2012년부터 KBO리그 후원을 지속해 오고 있다.

기아차는 2018 KBO리그 공식 후원사로서 ▷정규시즌, 올스타전, 한국시리즈 MVP 시상 ▷주요 경기 시구차량 운영 ▷TV 중계 내 가상광고, 경기장 전광판 광고, 미디어 백드롭 및 덕아웃 브랜딩 등 다양한 권한을 갖게 된다. 이를 활용한 다양한 마케팅을 통해 국내 야구 팬들에게 브랜드 이미지를 널리 알릴 예정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기아차는 KBO 후원을 통해 국내 야구 발전과 흥행을 위해 노력하는 동시에 역동적인 브랜드 이미지를 다져왔다”며 “올해에도 KBO리그 및 KIA 타이거즈와 연계한 다양한 마케팅을 통해 야구 팬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