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전자 첫 ‘공기청정기’

대유그룹 합병이후 본격진출
극초미세먼지·유해가스 제거

최근 대유그룹의 한 가족이 된 대우전자가 국내 공기청정기 시장에 본격 진출했다.

대우전자는 ‘6단계 청정시스템’과 ‘전면청정센서’를 적용, 극초미세먼지와 유해가스 제거가 가능한 ‘클라쎄’ 공기청정기 신제품을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대우전자 ‘클라쎄’ 공기청정기 신제품

이번에 출시되는 신제품은 공기흡입구에 전문 계측 장비 수준의 ‘레이저 PM 0.5 센서’를 적용, 레이저 광원을 이용해 지름 0.5㎛(마이크로미터, 100만분의 1미터)크기의 극초미세먼지 입자까지 실시간으로 감지한다.

6단계 청정시스템은 프리필터ㆍ헤파(HEPA)필터ㆍ탈취필터 등으로 구성된다. 아울러 고효율 ‘BLDC’모터를 적용해 오염된 공기는 제품 전ㆍ후면으로 흡입한 후 상단의 토출구를 통해 360도 전방향으로 정화된 공기를 내보내는 ‘입체 청정’ 시스템으로 실내 공기를 쾌적하게 만든다.

미세먼지와 냄새를 종합해 4가지 색상으로 공기 청정 상태도 알려주기 때문에 직관적으로 실내 공기 상태를 점검할 수 있다.

이승환 기자/nic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