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그룹, 상반기 신입·인턴 1150명 채용

신입사원 20일 부터 원서접수
AI 활용 능력중심 채용 도입

롯데그룹은 2018년도 상반기 신입사원 및 하계 인턴사원 공개 채용을 오는 20일부터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식품, 관광ㆍ서비스, 유통, 석유화학, 건설ㆍ제조, 금융 분야 등 40개사에서 모집한다. 채용 인원은 신입 공채 800명, 하계 인턴 350명으로 총 1150명 규모다.

이번 신입 공채는 오는 20일부터 29일까지, 하계 인턴은 5월 3일부터 16일까지 롯데 채용홈페이지를 통해 지원 접수를 받는다. 신입공채 전형 절차는 지원서 접수→서류전형→엘탭(조직ㆍ직무적합도 검사)→면접전형 순으로 진행되며, 6월초에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롯데는 이번 채용부터 백화점, 마트, 정보통신 등 일부 계열사에 인공지능(AI) 시스템을 도입해 서류전형에 활용함으로써 공정성과 객관성을 높여 능력중심 채용에 더욱 다가선다는 방침이다.

AI는 서류전형에서 자기소개서를 분석해 지원자가 조직과 직무에 어울리는 우수 인재인지를 판별하는데 도움을 제공한다. 롯데는 AI 시스템이 도입 초기인 점을 고려해 기존 서류전형의 평가방법을 병행하고, AI의 심사결과는 참고 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

엘탭은 지난 하반기 신입사원 공개채용과 마찬가지로 별도 전형으로 분리해 4월 28일에 그룹 통합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면접전형은 하루에 모든 면접을 끝내는 ‘원스톱 면접’을 유지해 지원자들의 부담을 줄일 계획이다.

롯데는 이번 채용에서도 여성, 장애인 채용 확대와 함께 학력 차별금지 등 다양성을 중시하는 열린 채용 원칙을 고수한다. 이를 위해 유통ㆍ서비스 분야 뿐만 아니라 제조ㆍ석유화학ㆍ건설 등 다양한 사업군에서 여성 인재 채용을 확대해 신입 공채 인원의 약 40% 이상을 여성으로 선발할 계획이다. 

박로명 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