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안철수 저격…“국민의당에선 인재 1명도 영입못해”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이 안철수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를 노골적으로 저격했다.

박 의원은 19일 YTN라디오에 출연해 “(안철수 전 대표가)바른미래당에서 인재 영입위원장을 맡는 것은 관여할 바가 아니지만 국민의당에서도 약 6~7개월 지난 대표 선출 후에 인재영입위원장을 맡았지만 한사람도 영입을 못했다”면서 “바른미래당에서 어떤 성과를 낼지 궁금하다”고 비꼬았다.

[사진=헤럴드경제DB]

전남 지사 출마 여부에 대해선 “민주당에서 문재인 태풍이 불고 있기 때문에 민주당에서 서너분이 경선을 한다고 하니까 그런 것을 보고 (출마여부를 결정)하겠다“면서 ”때를 좀 보겠다는 의미로 해석해 달라“고 당부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