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모터스튜디오 고양’ 1년…26만명 왔다갔다


현대자동차는 브랜드 체험관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이 개관 1주년을 앞둔 지난 18일까지 누적 방문객 26만1051명을 기록했다고 19일 밝혔다.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은 현대차 브랜드는 물론 자동차의 탄생 과정과 기능을 보여주는 각종 전시, 다양한 문화예술 행사 등이 진행되는 새로운 자동차 문화 복합 공간으로 서울, 모스크바, 디지털, 하남에 이어 현대자동차가 5번째로 선보인 현대 모터스튜디오다. 작년 4월 개관 이후 이달 18일까지 1년 남짓한 기간 동안 누적 방문객 26만1051명, 월평균 2만3000여명의 국내외 관람객이 찾을 정도로 인기를 모으고 있다. 자동차의 탄생과 기능을 체험할 수 있는 전시, 차량 시승 등 자동차 관련 프로그램과 함께 서비스센터, 레스토랑, 브랜드숍 등 다양한 시설을 갖추고 있다.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은 2017 레드닷 디자인상, 2018 iF 디자인상 등 세계적인 디자인상을 연이어 수상했다. 한편, 현대차는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의 개관 1주년을 기념해 다음달 21일 케니 지(Kenny G)의 쇼케이스 라이브 공연을 기획했다. 이정환 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