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렌터카, 국내최초 ‘AIㆍVR 적용’ 차종선택 서비스 선보인다

[헤럴드경제=이세진 기자] SK렌터카가 국내 최초로 인공지능(AI)과 가상현실(VR) 기술을 접목한 ‘SK장기렌터카 다이렉트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SK네트웍스가 19일 밝혔다.

SK장기렌터카 다이렉트 서비스는 SK C&C의 AI 시스템인 에이브릴을 적용해 ‘AI 차량 추천 기능’을 통해 기존보다 간편하고 정확하게 원하는 차종들을 선택할 수 있게 한다.

AR 가상 시승 모습 [제공=SK네트웍스]

예를 들어 ‘4인가족의 주말 나들이용’, ‘유지비가 적게 드는 차’, ‘월 렌트비용30만원대 차’ 등 트렌디한 키워드들을 입력하면 고객 취향에 맞는 차량과 서비스 정보를 제공한다.

특히 국내에 출시한 33개 차종의 내부 모습을 모두 VR로 볼 수 있어 고객들이 실제로 탑승해 보지 않고도 마음에 드는 차량을 고를 수 있다.

SK장기렌터카 다이렉트 서비스는 조만간 수입차에도 적용될 예정이다.

SK렌터카 사업부 관계자는 “산업 트렌드가 변화하는 상황에서 렌터카 시장에도 AI와 VR을 적용한 서비스가 도입됐다”며 “SK네트웍스의 장기렌터카 다이렉트 서비스는 앞으로도 고객들의 편의 강화를 위한 서비스와 프로그램 개발에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