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돌 소녀주의보, 북한이탈주민들을 위한 ‘희망콘서트’ 참여

복지돌 소녀주의보가 지난 3월 18일 여의도 KBS홀에서 열리는 북한이탈주민 돕기 한마당 잔치 ‘시나브로 희망콘서트’에 참여했다.

이번 행사는 시나브로아카데미&컬쳐(대표 김승곤)가 주관하고 북한이탈주민미래희망센터(회장 박철곤)가 지원하는 행사로 북한이탈주민들에게 미래에 대한 희망과 자립할 수 있는 용기를  주기 위해 마련된 자리였다.

‘시나브로 희망콘서트’에는 소녀주의보 외에, 최성수, 최진희, 김범룡, 김영임, 장재남, 최현, 최소연, 이지영, 테너 김진상, 소프라노 서회수, 피아노 박성희 등이 함께 출연하여 화려한 무대를 장식했다.

뿌리엔터테인먼트 김태현 대표는 “북한이탈주민들은 우리 민족의 일원으로 사회적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이다.”며, “그들이 이 땅에서 편견 없이 당당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돕고  남북관계의 평화적 개선에 기여할 수 있다는 측면에서 더욱 뜻 깊은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 고 밝혔다.

한편 소녀주의보는 5월 컴백을 목표로 새 앨범 작업에 한창이다.

조갑천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