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병재, 두번째 스탠드업 코미디쇼 ‘B의 농담’ 연다

[헤럴드경제=서병기 선임기자]작가 겸 코미디언 유병재가 업그레이드 된 입담으로 돌아온다.

유병재는 두번째 스탠드업 코미디쇼 ‘B의 농담’ 개최를 확정하고 4월 27일부터 29일까지 3일간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관객들을 만난다.

공연 타이틀인 ‘B의 농담’은 ‘유병재’의 가운데 이니셜이자 ‘B급’, ‘블랙코미디(Black Comedy)’의 ‘B’를 의미한다. 


만 19세 이상 관람가다. 커진 공연 규모뿐 아니라, 더욱 거침 없고 기발한 소재가 준비됐다. 촌철살인 어록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그가 이번에는 어떠한 무대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지 주목된다.

유병재는 “운이 좋게 두번째 공연을 하게 됐다”며 “한없이 무거운 마음으로 한없이 가벼운 농담들을 쓰고 있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는 이어 “재미있게 만들 테니 열심히 봐주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유병재는 지난해 8월 자신의 첫번째 스탠드업 코미디쇼 ‘블랙코미디’로 화제를 모았다. 당시 티켓 오픈 1분 만에 전석 매진됐던 이 공연의 클립 영상들은 유튜브에서 도합 1천만 뷰를 돌파했다.

특히 ‘블랙코미디’는 한국 코미디 콘텐츠 최초로 넷플릭스에 지난 16일부터 단독 공개되며 남다른 의미와 콘텐츠 파워를 확인했다.

이에 힘입어 ‘B의 농담’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스탠드업 코미디 스페셜’과 제작부터 함께 해 기대를 모은다.

한편, 유병재의 두번째 스탠드업 코미디쇼 ‘B의 농담’ 티켓 예매는 오는 29일(목) 오후 12시부터 인터파크에서 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