펫팸족 1000만 시대…몰리스펫샵ㆍEBS, 애견 훈련 인터넷 강의 실시

- ‘펫에듀 몰리스 패키지’ 출시…올바른 반려견 문화 선도
- 후속조치 위주 반려견 사고대처ㆍ교육 통해 미연에 방지

[헤럴드경제=박세환 기자] 이마트 몰리스펫샵이 EBS와 손잡고 급증하는 펫팸족을 위한 교육 서비스를 실시한다.

몰리스펫샵은 EBS가 운영하는 애견 교육 플랫폼인 펫에듀(Pet edu)에 ‘몰리스 패키지’를 신설하고, 초보 견주들을 위한 인터넷 강의를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몰리스 패키지는 기초애견훈련 패키지(3시간/4만원)와 새 가족 맞이 패키지(5시간40분/7만원) 두 종류이며, 기존 강의에 비해 50% 이상 저렴하다.

애완동물을 키운 한 소비자가 몰리스펫샵과 EBS이 공동으로 운영하는 펫에듀 ‘몰리스 패키지’ 프로그램을 살펴보고 있다.

패키지는 수의사, 훈련사, 미용사 등 전문가들의 강의로 이뤄져 있어 초보 견주들이 반려견을 들이고 처음 접하는 상황에 대한 대처 능력을 키우는 것이 목적이다.

몰리스펫샵은 강아지를 분양 받은 고객을 대상으로 펫에듀 몰리스 패키지 쿠폰을 판매하며, 몰리스펫샵에서 해당 강의 쿠폰을 구매한 고객은 펫에듀 홈페이지에 접속해 쿠폰 등록 후 강의를 수강할 수 있다.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애완동물 시장 규모는 2017년 기준 2조3000억원이며 올해는 3조원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 반려동물 보유 가구 비율 역시 꾸준히 증가해 2017년에 28.1%를 기록했다.

시장 규모가 확대됨에 따라 몰리스펫샵 연간 매출도 2016년 13.1% 증가한데 이어 2017년에는 11.1% 증가했다.

이처럼 반려동물 시장은 양적으로 계속 성장하고 있는 반면 반려동물 교육이나 문화 등 질적인 부분에 있어서는 아직 소비자들의 관심이 미흡한 상황이다.

이로 인해 최근 반려동물 관련 안전 사고나 펫티켓(펫과 에티켓의 합성어) 문제가 사회적 이슈로 대두되고 있다.

몰리스펫샵은 이같은 반려동물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은 교육이라고 판단, 애견 훈련에 관한 교육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대부분의 반려인들이 포털사이트 카페 등 온라인을 통한 정보에 의존하지만 그마저도 비전문가의 확인되지 않은 정보가 많아 피해를 입는 사례도 많다. 특히 최근 방송에서 반려동물의 문제 행동을 해결해 가는 프로그램이 인기를 끄는 등 반려동물에 대한 전문적인 정보를 필요로 하는 소비자들의 수요가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이에 몰리스펫샵은 전문가들의 강좌를 통해 견주들이 반려견 훈련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습득할 수 있도록 펫에듀 몰리스 패키지를 기획했다.

또 교육을 통해 반려견에 대한 책임감을 가지게 하는 효과도 기대된다.

김성근 이마트 몰리스펫샵 파트장은 “육아를 할 때는 부모에게 많은 정보를 얻지만 반려견 기르는 것에 대한 정보를 얻을 곳이 부족하다는 소비자들의 의견을 수렴해 펫에듀 서비스를 기획했다”며 “몰리스펫샵은 교육이나 분양 등 다양한 분야에서 올바른 반려견 문화 정착에 앞장설 계획”이라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