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ㆍ외 출원 분야 정보 한자리에

-특허청, 출원ㆍ등록ㆍ국제출원 통합 설명회 개최

[헤럴드경제(대전)=이권형 기자] 특허청(청장 성윤모)은 지식재산권의 손쉽고 빠른 권리 확보를 지원키 위해 27일 한국지식재산센터 19층 대회의실에서 ‘출원ㆍ등록제도 합동설명회’를 개최한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개인 출원인, 기업, 변리업계 실무자들이 4차 산업혁명 등 변화하는 국내ㆍ외 지식재산권 환경 변화에 발 빠르게 대응할 수 있도록 출원 및 등록관련 법ㆍ제도 변경사항, 특허로를 이용한 전자 출원서 작성과 관련된 주요 절차 등에 대한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주요 내용으로는 ▷ 국내 출원ㆍ등록시 출원인들이 자주 틀리는 방식심사 분야 안내 ▷ 마드리드, 헤이그 제도의 이해 ▷ PCT 제도의 이해 및 ePCT의 활용 ▷ 특허로를 이용한 전자출원 제도의 이해 ▷ 하반기 시행예정인 XML 변환 웹서비스 소개 및 시연 등이며, 해당분야 전문가들의 주제발표와 질의응답으로 진행된다.

특히, 이번 설명회는 지능정보 기술의 발달과 특허넷 사용자 요구 다변화에 따라 대국민 편의성 제고를 위한 전자출원 방식을 개선해 특허고객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것이란 기대다.

특허청 정보고객지원국 문삼섭 국장은 “혁신적 아이디어와 기술이 신속하게 국내ㆍ외에서 권리화 될 수 있도록 출원ㆍ등록 관련 제도를 지속적으로 개선하겠다”며, “강한 지식재산이 창출돼 우리 경제의 혁신성장을 주도하고, 사업화가 촉진돼 새로운 일자리가 창출되는 지식재산 선순환 플랫폼이 구축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