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영수 LGU 부회장, 자사주 2만주 추가매입

[헤럴드경제=정윤희 기자]LG유플러스는 권영수 부회장<사진>이 자사주 2만주를 장내 매수해 보유하게 됐다고 20일 공시했다.

권 부회장은 약 2억5000만원 상당의 2만주를 추가로 매입, 기존에 보유한 4만주와 함께 총 6만주를 보유하게 됐다. 


LG유플러스는 권 부회장의 이번 주식 매수가 최고경영자(CEO)로서 앞으로의 경영성과에 대한 자신감 표명, 책임경영으로 중장기 성과를 내겠다는 의지를 밝힌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권 부회장의 이번 자사주 추가 매입이 주주가치 제고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LG유플러스는 지난해 서비스매출 9조4062억원, 영업이익 8263억원, 당기순이익 5471억원을 달성했다.

지난 16일 서울 용산사옥에서 열린 정기 주주총회에서는 정관상 사업목적에 드론사업을 추가했다. 핵심 미래 먹거리로 드론 사업을 꼽고 신성장 동력 육성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yuni@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