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흥국, 성폭행 주장 여성에 2억 손해배상 청구

[헤럴드경제] 가수 김흥국(59)이 성폭행 의혹을 제기한 여성을 상대로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 나섰다.

20일 법조계에 따르면 김흥국은 자신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여성 A씨를 상대로 2억원 규모의 손해배상 소송을 서울중앙지법에 청구했다.

김흥국 측은 소장에서 성폭행 의혹으로 연예계 생활이 중단되는 피해를 봤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A씨는 지난 14일 MBN 인터뷰에서 김흥국 등 지인들과 술을 마시다가 정신을 잃었고, 깨어보니 김흥국과 나란히 누워있었다며 성폭행 피해를 주장했다.

김흥국은 의혹을 강하게 부인하고, 오히려 A씨가 자신의 소송 비용 1억5000만원을 빌려달라고 요구했다며 반박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