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라이프]낮에 전국 눈비 소식…바람불어 쌀쌀한 봄 날씨

-바람 강해 체감온도 낮은 날…내일 낮부터 평년보다 쌀쌀

[헤럴드경제=김유진 기자] 오늘 21일 수요일은 남해상에서 동진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고 강원 영동과 충청도, 남부지방, 제주도에서 비 또는 눈이 오겠다. 낮에 전국 대부분 지역으로 확대되겠다.

오늘은 북동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어 당분간 평년보다 기온이 낮겠다. 오늘 전국 최고기온은 1 ~ 6도, 서울 및 수도권 최고기온은 9 ~ 13도로 내일 낮부터 당분간 평년보다 낮은 기온에 바람도 약간 강해 쌀쌀하겠다.

예상 적설(21일부터 22일 새벽까지)은 강원 산지, 경북 북동 산지 5~20cm, 강원 동해안, 경북(북동 산지 제외), 경남 서부 내륙, 전북 동부 내륙, 제주도산지 3~10cm, 충청도(충남 서해안 제외), 전북(전북 동부 내륙 제외), 경남 동해안, 경남 내륙(서부 내륙 제외), (21일) 경기 남부, 강원 영서, 전남 내륙, 울릉도ㆍ독도 1~5cm, (21일) 충남 서해안, 전남 해안, 경남 남해안 1cm 내외다.


예상 강수량(21일부터 22일 새벽까지)은 강원 영동, 경상 해안 10~30mm, 전라도(전남은 21일), 경상 내륙, 제주도, 울릉도ㆍ독도 5~20mm, 충청도, (21일) 서울ㆍ경기도, 강원 영서 5mm 내외다.

기상청은 특히 오늘과 내일(22일) 새벽 강원 영동과 경북, 경남 내륙, 전북 동부 내륙을 중심으로 많은 눈이 쌓이는 곳이 있겠고, 그 밖의 지역에도 눈이 쌓이는 곳이 있겠으니 비닐하우스 등 시설물 관리와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하라고 밝혔다.

오늘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2.5m, 남해 앞바다에서 1.0~5.0m, 동해 앞바다에서 2.0~6.0m로 일겠다.

내일(22일)은 기압골의 영향에서 벗어나 중국 상해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다.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겠지만 강원 영동 남부와 충청도, 전북, 경상도, 제주도는 새벽까지 비 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모레(23일)는 중국 상해 부근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겠다. 전국이 대체로 맑겠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