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세계최초 ‘3D 시네마 LED’ 상영관 개관


삼성전자는 20일(현지시간) 스위스 취리히 실시티 쇼핑몰에 위치한 아레나 시네마에 ‘3D 시네마 LED’ 스크린을 설치하고 개관 행사를 가졌다. 아레나 시네마는 세계 최초 ‘3D 시네마 스크린’ 적용 상영관인 동시에 유럽 최초 ‘시네마 LED’ 적용 상영관이다. 이번에 공급된 ‘3D시네마 LED’는 가로 10.3m 세로 5.4m 크기에 4K(4096×2160) 해상도와 HDR 영상을 지원한다. 2D와 3D영화를 병행 상영할 수 있다. ‘삼성 3D 시네마 LED’ 스크린은 기존 스크린 대비 입체 영화를 상영할 때 밝기와 화질이 저하되지 않아 관람객들에게 생생한 몰입감을 선사하는 특징이 있다. 또 시야각이 우수해 중앙 좌석뿐만 아니라 어느 위치에서나 완벽한 3D 시청 경험을 제공한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김석기 부사장은 “이제 유럽에서도 기존 영사기와 차별화된 ‘삼성 시네마 LED’스크린을 경험할 수 있게 됐다”며 “새롭게 도입한 ‘3D 시네마 LED’관은 3D 입체 영화 관람에 있어 최고의 선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천예선 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

삼성전자 세계최초 ‘3D 시네마 LED’ 상영관 개관

- 스위스 취리히에 3D 시네마 LED스크린 첫 설치
- 기존보다 밝기·화질 우수 생생한 몰입감 제공

[헤럴드경제=천예선 기자]삼성전자는 20일(현지시간) 스위스 취리히 실시티 쇼핑몰에 위치한 아레나 시네마에 ‘3D 시네마 LED’ 스크린을 설치하고 개관 행사를 가졌다.

아레나 시네마는 세계 최초 ‘3D 시네마 스크린’ 적용 상영관인 동시에 유럽 최초 ‘시네마 LED’ 적용 상영관이다. 6개 영화관에 50개 스크린을 보유한 스위스 유력 영화 체인이다.

(사진)삼성전자와 업계 관계자들이 20일(현지시간) 스위스 취리히 실시티 쇼핑몰에 위치한 아레나 시네마에서 3D 영화 관람용 입체 안경을 쓰고 세계 최초 ‘3D 시네마 LED’ 상영관을 체험해보고 있다. [제공=삼성전자]

이 날 행사에서는 ‘퍼시픽림: 업라이징’ 3D 영화 시사회를 통해 현지 미디어 관계자들에게 ‘3D 시네마 스크린’의 우수성을 선보였다.

이번에 공급된 ‘3D시네마 LED’는 가로 10.3m 세로 5.4m 크기에 4K(4096×2160) 해상도와 HDR 영상을 지원한다. 2D와 3D영화를 병행 상영할 수 있다.

‘삼성 3D 시네마 LED’ 스크린은 기존 스크린 대비 입체 영화를 상영할 때 밝기와 화질이 저하되지 않아 관람객들에게 생생한 몰입감을 선사하는 특징이 있다. 또 시야각이 우수해 중앙 좌석뿐만 아니라 어느 위치에서나 완벽한 3D 시청 경험을 제공한다.

이밖에도 디지털 시네마 표준 규격인 ‘DCI’ 인증을 획득해 할리우드 영화 상영에 최적화된 스크린으로 인정받았다. 여기에 하만의 JBL 오디오 시스템이 적용돼 상영관 어느 위치에서든 최고의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김석기 부사장은 “이제 유럽에서도 기존 영사기와 차별화된 ‘삼성 시네마 LED’스크린을 경험할 수 있게 됐다”며 “새롭게 도입한 ‘3D 시네마 LED’관은 3D 입체 영화 관람에 있어 최고의 선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