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홍준표, 듣도보도 못한 제왕적 대표…파시스트적 협박”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1일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를 겨냥해 “역대에 듣지도 보지도 못한 제왕적 대표”라고 비판했다.

추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홍 대표가 개헌 표결에 참여하는 의원을 제명하겠다는 협박도 서슴지 않고 있다. 제1야당의 거대 의석을 방패 삼아 의회 민주주의를 정면으로 부정하는 파시스트적 협박”이라며 이같이 주장했다.

[사진=연합뉴스]

그는 “대통령의 개헌안 발의는 헌법에 명백히 보장된 권한”이라며 “국회가 개헌 발의권을 스스로 포기하고 있으면서 대통령도 하지 말라는 식의 태도는 그 어떤 국민도 수긍하기 어려운 정략적 태도”라고 지적했다.

추 대표는 “국민은 ‘국가란 무엇인가’라는 질문을 던졌고 이런 질문에 우리는 개헌으로 답해야 할 의무가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청와대가 전날 1차로 공개한 정부 개헌안에 대해선 “국민주권을 구체화하고 명료화해서 국민의 막힌 가슴을 뚫어주는 내용을 담고 있는 개헌”이라고 평가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