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양공연 실무접촉’ 동행한 탁현민…“지원 역할”

[헤럴드경제] 탁현민 청와대 의전비서관실 선임행정관이 20일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열린 예술단 평양공연 남북 실무접촉에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탁 행정관은 이날 오전 서울 삼청동 남북회담본부를 출발해 회담장인 판문점으로 향하는 버스에 우리 측 대표단과 함께 탑승하는 장면이 취재진에 목격됐다.

[연합뉴스]

우리 측 대표단의 박형일 통일부 국장은 이날 실무접촉 이후 정부서울청사에서 가진 브리핑에서 탁 행정관의 역할에 대해 “회담 지원인원으로 갔다”면서 “지원인원으로서 역할을 충분히 수행했다”고 말했다.

윤도현밴드, 강산에, 자우림 등의 공연과 행사를 기획ㆍ연출해온 탁 행정관은 청와대 입성 뒤에도 주요 행사의 연출을 맡아온 것으로 알려져 있다.

탁 행정관이 4월 1일과 3일 두 차례 예정된 우리 예술단의 평양공연에서도 중책을 맡을 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박형일 국장은 탁 행정관의 방북 가능성에 대한 질문에 “북한에 공연하러 가는 인원은 아직 선정되지 않았다”면서 “미정”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