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화이자, ‘노바스크 T’ 출시 1주년 기념 행사 성료

[헤럴드경제=손인규 기자]한국화이자제약(대표이사 사장 오동욱)은 20일 고혈압 복합제 ‘노바스크 T(암로디핀 베실레이트∙텔미사르탄)’의 출시 1주년 기념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는 ‘노바스크 T의 가능성(PossibiliT)을 현실(RealiT)로 만들다’라는 주제로 ‘노바스크 T와 함께하는 T(ea)타임’이 진행됐다. 티타임에서는 노바스크 T의 출시 1주년을 축하하고, 노바스크 T가 고혈압 치료제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하기까지의 과정을 되짚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노바스크 T는 텔미사르탄에 오리지널 원료의약품 노바스크를 더한 제품이다. 암로디핀 혹은 텔미사르탄 단독요법으로 혈압 조절이 어려운 고혈압 환자의 추가적인 혈압 강하 효과를 나타내며 노바스크 T만의 가치 차별화 가능성을 실현해 나가고 있다.

ikson@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