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시공사, 안양관양 따복하우스 입주자 사전점검

[헤럴드경제(안양)=박정규 기자]경기도시공사는 안양관양 따복하우스 입주자 사전검검을 실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사전방문 점검행사는 입주자가 입주 전에 직접 주택 내부를 확인하고 점검하는 방문 행사다.

오는 29일 입주예정인 안양관양 따복하우스는 공동육아나눔터·공동주방·공동세탁실 등 공용공간이 제공되는 신혼부부형으로 공급된다.

안양관양 따복하우스는 인덕원역으로부터 300m 거리인 도심내 위치해 주변 생활여건이 양호하다. 지난 2016년 12월 입주자 모집 당시 4.1:1의 경쟁률을 보였다. 단지는 총 56세대로 연면적 4066㎡, 지상9층 규모로 지어진다.

공사는 입주 전까지 점검사항에 대해 보완조치를 완료하고 입주기간동안 입주지원센터를 운영할 방침이다.

fob140@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