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오늘 정봉주 고소인 조사…진실게임 본격화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성추행 의혹’을 둘러싸고 인터넷 언론과 공방을 벌이고 있는 정봉주 전 의원이 22일 경찰 조사를 받기 위해 출석한다.

서울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이날 오후 2시 정 전 의원을 불러 고소인 조사를 할 예정이다.

[사진=연합뉴스]

정 전 의원이 2011년 12월 기자 지망생 A 씨를 성추행했다는 의혹은 지난 7일 그의 서울시장 선거 출마회견 예정 당일 인터넷 언론 ‘프레시안’을 통해 처음 보도됐다.

정 전 의원은 의혹을 전면 부인했으며, 지난 13일에는 “A 씨의 일방적인 주장을 근거로 허위사실을 보도했다”면서 프레시안 서 모 기자 등 언론사 4곳의 기자 6명을 공직선거법 위반(허위사실공표) 혐의로 고소했다.

이에 프레시안은 16일 정 전 의원을 출판물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하면서“보도의 본질은 정치인 정봉주와의 진실 공방이 아닌 피해자의 외침이 사실로 입증되는 과정”이라고 주장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