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베,큐슈 찍고, 도쿄,나고야로…“어서와, 꿀잼 한국”

한국관광공사 日순회형 소비자 마케팅
동시다발, 릴레이식 홍보 효과 극대화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한국관광공사가 일본의 거점 도시를 돌며 대대적인 일주형 소비자 마케팅에 나선다. 일본내 한류, 한국패션 뷰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이같은 우호적 기류를 관광교류 확대로 이어가기 위함이다.

동시다발, 릴레이식 거점 대도시 순회 마케팅은 5월까지 이어져, 한국 알리기 효과 극대화를 도모한다.

23일 고베시에서는 ‘2018 한류로 가보는 한국’ 행사를 개최한다. 고베 국제회관에서 열리는 행사에는 대구관광 명예홍보대사이자 일본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아이돌 그룹 ‘스누퍼’의 대구관광 토크쇼와 공연이 열린다.

‘올해의 관광도시’ 강화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일본인 관광객들

또한 한류스타 배우 ‘성훈’이 출연해 한국 드라마 촬영지를 사진으로 소개하는 드라마토크쇼가 진행된다.

이번 행사는 1800명 참가 모집에 무려 8000여명이 응모해 한류 콘텐츠에 대한 일본인들의 높은 관심이 확인되었고, 한국관광공사는 이번 행사를 기점으로 대구를 비롯한 지방 및 한류관광지 연계 상품판촉을 중점 전개할 예정이다.

‘얼짱메이크업(オルチャンメイク)’이라고 불리는 한국풍 뷰티트렌드가 크게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25~30일 후쿠오카에서 ‘케이-뷰티 위크(K-Beauty Week)’를 열 계획이다. 이미 일본 10~20대 여성들을 중심으로 미샤, 에뛰드하우스 등 한국 화장품 브랜드가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상황이다.

‘케이뷰티 위크’ 25일 후쿠오카 국제센터에서 1만 명 규모의 대형 패션쇼 ‘후쿠오카 아시아콜렉션’으로 막을 연다. 한국관광 홍보대사인 일본 인기 여성모델 ‘스잔느’가 패션쇼 런웨이에서 한국 관광 경험담을 생생하게 전달한다.

26일부터는 일본 유일의 한국문화관광센터인 ‘코리아플라자’에서 한국 여성 아이돌그룹 ‘코코소리(CoCoSoRi)’의 ’K-Beauty 테마 케이팝(K-pop) 쇼케이스‘, ’한방 미용강좌‘, ’한국풍 메이크업 시연회‘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관광공사는 현지 여행사와 공동으로 ‘K-Beauty’를 테마로 ‘서울, 부산 여자여행(女子旅) 캠페인’을 추진, 4월 말까지 500명을 유치할 계획이다.

이어 중부지역 대표 도시인 나고야에서는 한국여행에 대한 흥미를 불러일으키기 위해 4월 JR나고야역에서 한국관광 디지털 광고, 철도 차량 광고를 실시하며, 5월에는 올해 한국노선 취항 25주년을 맞이한 토야마시에서 관련 소비자 행사와 및 방한관광 캠페인을 전개해 지방 도시에서의 한국여행 붐 조성에 힘을 기울일 예정이다

한편 수도인 도쿄에서는 오는 30일부터 4월 1일까지 하네다공항이 개최하는 해외여행 박람회에 참가한다. 우리나라 지자체 및 국적항공사와 공동으로 한국관광 홍보부스를 운영할 예정이다. VR(가상현실)체험, K-POP 커버댄스 경연대회 등 다양한 이벤트를 벌인다.

이학주 한국관광공사 일본팀장은 “평창동계올림픽이 성공적으로 개최되고 최근 북핵 안보 불안감이 어느 정도 해소됨에 따라 일본인들의 한국관광에 대한 관심이 다시 증가하고 있다”면서 “ 한국관광 홍보를 동시다발, 릴레이식으로 벌이고 거점 대도시 및 이웃도시 확산 전략을 펼쳐, 일본 전역에서의 한국관광 붐 조성 효과를 높이겠다“고 밝혔다.

abc@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