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국회 방문해 개헌 설명

-국회 방문해 개헌안 제출하고 개략 설명도

[헤럴드경제=홍태화 기자] 청와대가 22일 국회를 찾아 개헌안을 제출하고 설명한다.

정치권에 따르면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정세균 국회의장을 대면하기로 일정을 조율했다. 이 자리에서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이 발의할 개헌안 취지를 설명하고본격적인 개헌 절차 밟기에 나선다. 3차례 조각조각 나눠 설명했던 청와대 개헌안의 구체적인 모습도 이날 공개될 전망이다.

개헌의 주체인 각 당 원내대표 또는 당 대표를 만나 개헌 필요성을 강조하고 설득에 나설지도 관건이다. 여야는 개헌의 필요성에는 대체적으로 공감하면서도 대통령의 권력 구조나 선출 방식 등 구체적인 사안에서는 이견이 큰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설명=정세균 국회의장 사진제공=연합뉴스]

국회로 제출되는 개헌안은 오는 26일 정식으로 발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청와대는 매일 개헌안 일부를 공개하며, 개헌 논의에 불을 붙이고 있는 상태다. 다만 구체적인 조문이 아닌, 설명으로 대체해 세부적인 사항이나 예상되는 문제점은 아직까지 파악이 힘들다는 평가다.

이날에도 청와대는 문 대통령이 발의할 정부 개헌안 중 권력구조 개편 등 정부 형태 및 헌법기관의 권한과 관련한 내용을 공개한다.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은 이날 춘추관에서 김형연 법무비서관, 진성준 정무기획비서관과 함께 해당 부분의 구체적 내용과 조문 배경 등을 밝힌다.

th5@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