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상선, 화주 초청 해운시황 설명회 개최

-시황 전망 등 정보 공유를 통한 최적화된 서비스 제공

[헤럴드경제=이정환 기자]현대상선(대표이사 유창근)이 국내 화주들을 초청해 해운시황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서울 연지동 현대상선 본사에서 진행된 이번 설명회에는 화주 150여명을 비롯해 유창근 현대상선 사장 등 현대상선 임직원 20여명이 참석했다.

현대상선은 이번 설명회를 통해 급변하는 해운시황에 대한 상세한 정보와 현대상선의 노선 운영 계획 등을 화주들과 공유했다.

[사진=22일 연지동 현대상선 본사에서 개최된 ‘화주 초청 해운시황 설명회’에서 유창근 사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특히 중장기 전략 계획 설명을 통해 미래 비전을 제시했으며, 화주들에게 안정적이고 최적화된 서비스 제공을 약속했다.

현대상선은 29일 부산에서도 화주를 대상으로 시황 설명회를 진행할 예정이며 향후 지속적으로 설명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현대상선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정보 접근이 어려운 화주들에게 유익한 정보를 제공하고 화주들의 다양한 의견을 듣는 자리였다”며 “향후 화주들의 사업운영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협력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attom@heraldcorp.com

Print Friendly